[비전성남]이매동 소재 ‘착한 가게’ 더드림스토어

운영자
2018-02-08
조회수 355

이매동 소재 ‘착한 가게’ 더드림스토어
안 쓰는 물건 기증받아 장애인 일자리 만들고 환경도 살리고

지난 7월 11일 밀알복지재단(이사장 홍정길)이 운영하는 성남시장애인복합사업장이 만든 가게 ‘더드림스토어(대표 김길자)’ 오픈식이 있었다.

‘더드림스토어’는 그냥 가게가 아니다. 개인이나 기업에서 안 쓰는 물건이나 재고물품을 기증받아 장애인이 직접 손질하고 판매한 수익금으로 장애인 급여에 사용하고 장애인 일자리를 창출하는 착한 가게다.

 

성남시장애인복합사업장은 중증장애인 생산품시설로 2004년 문을 열었다. 종량제봉투 제작, DM발송, 임가공 등에 장애인을 고용해왔으나 경기상황악화로 어려움을 겪다가 기증품 소매업인 더드림스토어를 열게 됐다.

지난 4월부터 3개월간 물품 기증 캠페인을 벌였고 시민 14명을 기증 홍보대사로 위촉했다. 이들은 더드림스토어를 적극 홍보하고 자원봉사도 할 예정이다.

 

더드림스토어에 기증 가능한 물품은 손상되지 않은 재사용이 가능한 의류, 가방, 신발, 도서,생활용품, 가전제품 등이다. 집안에 숨어 있는 물품을 잠깐 시간내서 찾아보는 것만으로도 얼마든지 환경을 살리고 장애인에게 도움을 줄 수 있다. 2박스 이상 기증 시 직접 방문해 받는다.기부금 영수증을 발급받아 연말정산 시 세금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사회복지기관이나 단체 시설은 원하는 곳에 기증함도 설치해 준다.

 

기증품 5만여 점으로 시작해 8월 초 8만여 점이 넘은 더드림스토어는 물품 가격이 3천 원부터 1만 원대로 저렴하게 판매한다. 가게에 들어서면 깔끔한 아울렛 매장 같은 분위기로 피팅룸과 쇼핑 카트도 갖추고 있어 여유롭게 둘러볼 수 있다.

이 가게를 알고 나흘째 매일 들렀다는 임혜정(56·이매동) 씨는 “옷이 너무 좋아요! 가격도 너무 착하고 옷상태도 좋아요. 다른 중고 매장하고 질이 다른 것 같아요”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2004년 입사해 14년째 일하는, 작업장 최고 미남이라는 강건(32·장애인 직원) 씨는 “물건 정리하고 일하는 게 재미있어요.하나도 힘들지 않아요”라며 미소가 끊이지 않는다.

 

가게를 운영하기 위한 기획, 물류, 영업, 행정 등의 모든 일을 유통전문가 한 명 없이 사회복지사들의 열정만으로 시작했다. 더드림의 ‘드림’은 장애인에게는 ‘꿈(dream)’을, 고객에게는 좋은 제품을 값싸게 ‘드림’의 의미를 담고 있다. 현재 36명 장애인이 사업장에서 일하고 있고 앞으로 10년 내 70명 이상고용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국신호 사무국장은 “미래엔 장애인과 어르신, 청년이 함께 복지와 미래, 환경을 생각하는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사업장을 만들고 싶다”고 한다.

 

희귀 유전질환인 해표지층으로 팔다리 없이 태어난, 지금은 작가이자 강연자인 닉 부이치치는 말했다. “팔도 없고, 다리도 없고, 한계도 없다”고.

더드림스토어 : 분당구 이매로 49(이매역 6번 출구), 031-777-9042
나안근 기자 95nak@hanmail.net


| 굿윌스토어 오시는 길


주소

매   장: (13567)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이매로 49, 1층(이매동)

작업장: (13229) 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둔촌대로 484, 시콕스타워 215호(상대원동)

전화

대표번호: 031)707-9040

기증문의: 031)707-9040

지하철

* 분당선 이매역 6번 출구
* 경강선 이매역 6번 출구

버스

* 이매역,송림고,돌마고,이매촌성지@,진흥@,청구@,동신@,농업기술센터,이매동주민센터 : 17, 17-1, 33-1, 51, 52, 116-3, 119, 220, 250, 300, 720, 720-1, 

직행 3330,4000,9607,9408, 

마을 75,251, 공항 5100,5300
* 이매역3번출구 : 71, 251
* 이매촌안말초교 : 33,55-1,116, 직행9407,9403, 마을3-1